현재 위치
  1. 작품보기

도라지

(해외배송 가능상품)
공급사 바로가기
이종만
태그
기본 정보
상품명 도라지
상품요약정보 이종만
판매가 25,000,000
렌탈가 렌탈불가 / 구매만 가능합니다.
주의사항 렌탈시 렌탈 최저기준은 3개월입니다.
배송방법 직접배송
배송사항 호남지역은 무료배송입니다. 그 외 지역은 별도 추가비용 발생하니 구매전 문의부탁드립니다. 레일 설치시 추가비용 발생합니다.(문의요망)
작가 이종만
사이즈 116x91cm 가틀 123x98cm
호수 50호
제작년도 2013
재료 Oil on canvas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색상-구매방법

[필수] 옵션을 선택해 주세요

수량
증가 감소

※판매되었을 경우 렌탈 불가. (판매여부확인)

※렌탈중일 경우 구매가 불가능. (렌탈일정확인)

옵션선택
결제

※ 정기결제는 렌탈일 경우에만 가능합니다.

결제주기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1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도라지 수량증가 수량감소 250000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벤트

화장품 상품상세 이미지-S2L1
<작품설명>


이종만 작가는 우리 주변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자연의 작은 존재들에 주목한다.

특히 자신의 생활 반경 내에서 눈길을 주면 걸려드는 생명체들, 다양한 자연의 꽃과 새를 작가만의 거친 붓 터치로 재현한다. 그는 조금씩 빛이 바래고 시들고 말라가며 기어이 사라져 갈 생명체의 어느 한순간을 포착하여, 절정을 지나서 쇠락하는, 소멸을 앞둔 존재의 아름다움을 구현한다. 힘껏 겪어낸 삶의 고뇌를 내려놓으면서 의연하고 초탈해진 모습이 작가의 작품에서 드러난다.
이 작가는 “꽃과 새를 그리기 시작한 것은 2000년경 이후부터다. 주로 자연 풍경, 정물 비둘기의 소재에서 점차 나의 화면에는 화조의 소재로 이루어지게 되었는데, 그것은 아마도 자연의 섭리에 따라 피고 지는 지천의 꽃의 신비함의 색채와 철 따라 찾아오는 새들의 각양각색 소리로 유혹하는 날개 짓 때문인지도 모른다. 결국 자연과 생명에 관한 이야기들을 강렬한 색채와 대담한 터치로 화폭에 담아내는 것이다.”라고 밝혔다.
<작가소개>


이 종 만

원광대학교 미술교육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 교육대학원에서 수학했다. 1995년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전주와 서울을 오가며 개인전을 열었고, 이탈리아의 안젤로 간돌피 갤러리와 성 르토로메오 갤러리에서도 전시회를 갖는 등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화장품 상품 이미지-S1L4
화장품 상품 이미지-S1L5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배송 방법 : 직접배송
배송 지역 : 전국지역
배송 비용 : 무료
배송 기간 : 3일 ~ 7일
배송 안내 :

배송비는 처음 한번만 부과됩니다. 예술공장이 콜렉터님들께 작품을 더 안전하게 배송하기 위한 최소한의 장치로 배송비는 물론 작품별로 딱 한번만 내시면 됩니다.

렌탈 작품의 경우 3개월 이상 렌탈시 배송비 무료입니다.(광주 시내권에 한함)

렌탈 작품 반납 시엔 담당자가 직접 방문하여 파손 유무 확인 후 반출합니다.

간혹 특정 상품의 주문 폭주로 인해 배송이 지연될 수 있습니다.

(주말, 공휴일 제외, 제주 1일 추가 소요)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 주소
- [61487] 광주광역시 동구 문화전당로23번길 7 (남동) 2층 202호(남동)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서비스문의